대입정보

4월 고3 학력평가 영어 영역 출제경향


영어 영역
 


영어 영역 수석 연구원 조헌섭



출제 경향 분석


 두 번째 치러진 이번 시험으로, 3월 시험에 비해 다소 쉽게 출제되어 1등급 인원이 다소 늘어 날 것으로 예상된다.(3월 1등급 비율 6.08%) 기존의 시험과 마찬가지로, 빈칸 추론 문제와 쓰기 문제(문장의 위치 파악, 이어질 글의 순서 파악), 문법 문제가 비교적 오답률이 높게 나타났고, 이 문제들이 등급을 가를 수 있는 변수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반적으로 어휘 수준도 평이했고, 침착하게 문제를 풀면 글의 내용 파악이 용이한 문제들이 많이 출제되었다. 따라서, 이번 시험은 실전 연습이라는 차원으로 결과를 접근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 내용 영역별 문항 수 및 배점 비교 |

구 분

듣기

말하기

읽기(어휘)

쓰기(문법)

합 계

4월 전국연합

문항 수

12

5

22(1)

6(1)

45

배점

25

12

50(3)

13(3)

100

3월 전국연합

문항 수

12

5

22(1)

6(1)

45

배점

25

12

50(3)

13(2)

100

2018학년도

수능

문항 수

12

5

22(1)

6(1)

45

배점

24

13

50(2)

13(3)

100


▶ 기존과 마찬가지로 문법, 빈칸과 쓰기 문항이 다소 어렵게 출제되었다.
문법 문제(28번), 빈칸 추론 문제(33번, 34번), 주어진 문장에 이어질 글의 순서 문제(37번), 주어진 문장이 들어갈 문장의 위치 파악 문제(39번)가 어렵게 출제되었지만, 다른 문제들은 비교적 빠른 시간 안에 정답을 고를 수 있는 문제가 다수 출제되었다. 3월 모의고사보다 많은 학생들의 점수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 하지만, 빈칸과 쓰기 문제도 평소에 꾸준히 영어 공부를 하는 학생이라면 어렵지 않은 문제였다.
빈칸 추론 문제의 경우 33번과 34번은 모두 두괄식 지문으로 빈칸 이후의 내용을 종합해야 정답을 고를 수 있는 동일한 유형의 문제였다. 글의 순서를 묻는 문제(37번)는 신기술의 양면성(글의 주제)을 이야기 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면 풀 수 있는 문제였고, 문장의 위치를 묻는 39번은 연결사 however를 이용하면 정답을 알 수 있는 문제였다.
   
▶ 문법 문제에서는 문장의 구조를 이해하고 있는지를 파악하는 문제가 출제되었다.
다섯 개 중에서 어법상 잘못된 것을 고르는 문제로, 나머지 것들은 모두 기존에 빈출되었던 문법 사항이었으나, 정답인 ④번은 문장의 구조를 정확히 파악하고, 의문사의 쓰임을 이해하고 있어야 잘못됨을 알 수 있는 문제였다. 2018학년 수능에서 의문사의 쓰임을 묻는 문제가 출제되었다. 


| 문법 문항 분석 |

구 분

문항 수

배점

출제 문법 사항

4월 전국연합

1문항

3

to부정사의 관용적 표현, 문장의 구조 및 주어-동사의 수의 일치 파악, 분사구문, 의문사 whatthat의 쓰임 구별, 보어 역할을 하는 형용사

3월 전국연합

1문항

2

명령문, and~ 구문 파악, 대명사와 재귀대명사의 구별, 관계대명사와 관계부사의 구별

2018학년도 수능

1문항

3

주어-동사의 수의 일치, 의문사의 구별, 분사, 지시대명사, to부정사의 부사적 용법



▶ 듣기 문제는 2018수능과 동일한 유형과 배점으로 출제되었다.
듣기 문제는 유형 및 배점이 2018수능과 동일했으며, 비교적 평이한 문제들이 대다수여서 수험생들이 어렵게 느끼지 않았을 것으로 판단된다. 이처럼 듣기 문제는 최근에 실시된 각종 시험에서 읽고 푸는 문제에 비해 쉽게 출제되는 현상이 계속 유지되고 있다.



2019학년도 수능 학습 대책
  

대책 1
장기적인 목표를 가지고 공부해야 한다.

시험을 볼 때마다 자신의 점수에 너무 일희일비해서는 안 된다. 시험을 치르고 나면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왜 내가 그 문제를 틀렸는가를 파악하는 일이다. 어휘를 몰랐는지, 구문 파악이 어려워 해석을 제대로 못했는지, 글의 흐름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했는지를 정확히 파악하고 향후의 공부는 바로 이러한 부분을 보충하는 것을 목표를 삼는 것이 전국연합을 치르고 난 수험생의 올바른 자세일 것이다. 전국연합은 잘 아는 바와 같이 70%나 출제되는 EBS방송 교재의 지문이 출제되지 않았기 때문에, 진정한 의미의 수능 시험이라기 보다는 실전 연습을 하는 차원으로 접근해야 할 것이다.


대책 2
고난도 문제를 항상 염두에 두고 공부를 해야 한다.

2019수능에서 영어 영역은 어휘와 구문 실력을 바탕으로 글의 흐름과 주제, 요지 등을 파악하는 공부를 지속적으로 해야만, 좋은 등급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기 바란다. 이번 시험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고 하더라도, 실제 수능은 다를 수 있다는 사실을 염두에 두고 끊임없이 상대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지문들을 통한 문제 풀이를 반복해야 할 것이다.


대책 3
주기적으로 실전 연습을 하는 것이 점수를 높이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이다.

이번 전국연합 시험에서, 모든 문제를 풀고, 점검하고, 정답을 체크하고 하는 일련의 과정들을 연습하는 것이 가장 필요하다는 것을 느꼈을 것이다. 평소에는 EBS방송교재나 다른 교재로 공부를 하면서 자신이 부족한 부분을 보충하고, 1주에 한번 정도는 실전 연습을 스스로 해 나가는 공부를 해야 한다. 기출 문제나 사설 모의고사를 이용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 실전 연습은 비단 영어 영역 뿐만 아니라 전 영역에 걸쳐서 중요하다.


분석자료 더보기